default_top_notch
default_news_top
default_news_ad1
default_nd_ad1

트럼프 '의료장비 지원' 요청에 문대통령 "국내 여유분 최대 지원"

기사승인 2020.03.25  07:54:40

공유
default_news_ad2

- 한국 코로나 진단키트 "미 식품의약국(FDA) 승인절차 "오늘 중 승인이 될 수 있도록 즉각 조치

문재인 대통령은 24일 도널드 트럼프 미국 대통령과 전화통화를 갖고 신종 코로나바이러스 감염증(코로나19) 사태에 대한 양국간 협력 방안에 대해 논의했다.

문 대통령은 이날 오후 10시부터 23분간 트럼프 대통령과 전화 통화를 갖고 코로나19의 국제적 확산에 대한 우려를 공유하면서 이같이 의견을 교환했다고 강민석 청와대 대변인이 서면 브리핑을 통해 전했다.
 

문 대통령과 트럼프 대통령간 전화 통화는 문 대통령 취임 이후 23번째이자, 올해 들어선 처음이다. 이번 통화는 트럼프 대통령의 긴급제안으로 이뤄졌다.


트럼프 대통령은 통화에서 한국이 미국의 코로나19 대처를 위해 의료장비를 지원해 줄 수 있는지 질문했고, 문 대통령은 "국내 여유분이 있으면 최대한 지원하겠다"고 답했다.

문 대통령은 다만 "미 식품의약국(FDA) 승인절차가 필요할 수 있다"고 설명하자 트럼프 대통령은 "오늘 중 승인이 될 수 있도록 즉각 조치하겠다"고 했다.

트럼프 대통령의 요청은 코로나19 사태에 대한 우리 정부의 방역과 의료 시스템에 대한 긍정 평가에 따른 것으로 해석된다.  


윤해영 기자 g-today@g-today.com

<저작권자 © 글로벌리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default_news_ad5
ad40
ad51
default_side_ad1
default_nd_ad2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
포토

1 2 3
set_P1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ide_ad4
default_nd_ad6
default_news_bottom
default_nd_ad4
default_bottom
#top
default_bottom_notch